뉴스

폭스바겐, 2020년형 티구안 '사전계약 물량 2500대' 인도 개시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9-10-28 15:59:30

    - 연내 추가 물량 1,500대 확보 예정

    폭스바겐코리아는 스포츠유틸리티차(SUV) 2020년형 '티구안'의 본격 인도를 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9월 오픈 마켓인 11번가를 통해 2020년형 티구안의 특별 사전계약을 진행했다. 단 일주일 만에 1차 물량인 2,500대의 예약이 모두 완료됐다. 트리플 트러스트 프로그램, 2년 신차 교환 프로그램 및 최대 300만원의 할인 혜택을 비롯한 다양한 11가지 혜택을 한정 제공한 전략이 통했다는 평가다.

    이번 2020년형 티구안의 인도는 11번가를 통해 계약한 고객 중 전시장에서 최종 계약까지 마무리한 순서에 따라 우선적으로 출고된다. 더불어 계약 완료된 2,500대의 1차 물량 외에도 티구안을 원하는 대기수요가 많은 만큼, 연말까지 추가로 1,500대를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2020년형 티구안의 판매가격은 개소세 인하분을 반영해 2.0 TDI 프리미엄이 41,339,000 원, 2.0 TDI 프레스티지가 44,399,000 원이다. 특히 2020년형 티구안부터는 프레스티지 뿐만 아니라 2.0 TDI 프리미엄에도 내비게이션이 기본 장착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