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카카오, 증권업 진출…'카카오톡으로 주식 거래 가능해진다

  • 이춘희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1-23 12:36:36

    간편결제 업체 카카오페이의 증권업 진출이 사실상 허용됐다.

    22일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정례회의에서 카카오페이의 바로투자증권에 대한 대주주 적격성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다.

    카카오페이는 2018년 10월 바로투자증권 지분 60%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한 후 지난해 4월 초 금융위에 대주주 적격 심사를 신청했다.

    인수 계약 체결 당시 카카오페이는 카카오톡 플랫폼 안에서 주식·펀드·부동산 등 다양한 투자 상품 거래 및 자산관리를 가능하게 하겠다는 청사진을 밝혔다.

    그러나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당국에 계열사 현황을 제대로 신고하지 않은 혐의로 재판을 받게 되면서 증선위 심사가 중단됐다가 그가 1심에 이어 작년 11월 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고서 심사가 재개됐다.

    카카오페이가 많은 이용자를 보유한 카카오톡을 활용해 주식·펀드 영업 등을 본격 개시할 경우 여타 증권사의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을 위협할 수 있어 증권업계의 상당한 파장이 전망된다.

    한편, 금융위는 내달 5일 열리는 정례회의에서 이번 안건을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