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쉐보레, ‘2020년형 볼트EV’ 공개 ...“1회 주행거리 414km”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20-06-09 13:41:55

    - 204마력, 36.7kg.m 의 다이나믹한 퍼포먼스...새 외장 컬러 및 최신 옵션 추가

    쉐보레(Chevrolet)가 1회 충전으로 414km 주행이 가능한 전기차 '2020년형 볼트EV'를 출시했다.

      < ‘2020년형 볼트 EV’ / =쉐보레 제공 >

    쉐보레는 '2020년형 볼트EV'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9일 밝혔다.

    업그레이드 된 66kWh급 대용량 신규 배터리 패키지는 LG화학이 공급하는 288개의 리튬-이온 배터리 셀로 구성돼 최적의 열 관리 시스템으로 운용, 효율과 배터리 수명을 극대화했다. 이를 통해 동급 전기차 중 최장 1회 충전 주행거리인 414km 실현은 물론, 급속충전 시 1시간 만에 배터리 용량의 80% 충전이 가능하다.

    파워트레인은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는 150kW급 고성능 싱글 모터 전동 드라이브 유닛을 탑재해 204마력의 최고출력과 36.7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7초 이내에 주파한다.

    차체 하부에 수평으로 배치된 배터리 패키지는 무게중심을 최대한 낮춰 뛰어난 주행 안정성을 확보했으며, 전자정밀 기어시프트와 전기차에 최적화된 전자식 파워스티어링 시스템으로 조종성능을 완성했다.

    < ‘2020년형 볼트 EV’ / =쉐보레 제공 >

    외장 컬러는 트레일블레이저에 적용돼 호평 받은 이비자 블루와 새롭게 추가된 미드나이트 블랙 등 총 6개의 외장 컬러로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한 입체적인 디자인 패턴이 새롭게 적용된 듀얼 포트그릴을 통해 세련미를 더했다.

    각종 옵션도 대폭 추가됐다. 주차시 차량 주변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주는 디지털 서라운드 비전 카메라가 새롭게 적용됐다. 차선이탈 경고 및 차선유지 보조시스템, 저속 자동 긴급제동 시스템, 전방 보행자 감지 및 제동 시스템, 스마트 하이빔 등 기존 모델에서 호평 받은 첨단 안전 시스템은 그대로 적용됐다.

    볼트EV는 국내 완성차 브랜드가 판매하는 전기차 중 유일하게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설계된 모델이다. 이를 통해 쉐보레 볼트EV는 역동적인 크로스오버 스타일을 바탕으로 미래지향적인 외관을 완성함과 함께, 전기차에 최적화된 공간 구성을 통해 차체 크기 대비 넓은 실내 공간을 실현했다.

    판매가는 동결됐다. 정부 및 지자체의 전기차 구입 보조금을 제외한 볼트 EV의 가격은 개소세 인하분을 적용해 ▷LT 4,593만원 ▷LT 디럭스 4,693만원 ▷Premier 4,814만원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