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반려동물 천만시대' 반려동물 돌봄이 로봇,데코정보 ' 페디'

  • 이춘희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8-07-30 11:30:04

    반려동물을 뜻하는 '펫(Pet)'과 가족을 의미하는 '패밀리(Family)'를 합친 '펫팸(Pet-Family)족'이 약 1000만명으로 추산되는 가운데 데코정보가 반려동물 홈 IoT 기업 구루아이오티의 반려동물 돌봄이 로봇 ‘페디(PEDDY)’를 내놨다.

    페디는 갤럭시 S3, LG G3 이상의 스마트폰 공기계를 페디 본체에 장착 후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반려동물 돌봄이 로봇이다.

    주인이 외출 후 홀로 남은 반려동물에게 양방향 영상통화 기능을 활용하여 주인의 목소리와 모습을 전달할 수 있다. 음성만 전달하는 제품의 경우 반려동물에게 스트레스를 유발시킬 수 있으나 페디는 영상과 음성을 함께 제공해 분리불안 극복과 스트레스 해소에 효과적이다.

    기존 고정식 CCTV의 단점을 해결해 범죄나 화재 등 집안 내 이상 상황 감지도 가능하다. 기기 자체에 온도, 습도 센서와 소음 측정 센서가 장착되어 급격한 온도 상승 및 반려동물이 지속적으로 짖거나 우는 소리를 감지해 예상치 못한 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상 상황 발생 시 페디가 360︒ 회전해 주변 상황을 사진으로 촬영 후 주인에게 직접 전송한다.

    홈 CCTV 외에도 사용자의 편의성을 고려한 기능들이 탑재됐다. 장착된 사료 통에 사료를 채우고 시간과 제공량 설정 시 자동급식기로 활용 가능하다. 사료는 종이컵 5컵까지 채울 수 있어 소형견 기준 약 2일동안 급여할 수 있다. 4단계로 급여량 조절이 가능해 반려동물의 체중에 맞는 적정량을 규칙적인 시간에 제공하여 비만 방지에 효과적이다. 사료 통과 트레이는 손쉬운 탈 장착으로 언제든 세척이 가능해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넓은 하단 면적과 3.8kg의 무게로 기기가 쉽게 전복되지 않도록 설계 되었으며 예기치 못한 상황으로 전복이 될 경우 알람 기능을 전복 사실을 바로 확인할 수 있다.

    1만mAh 용량의 리튬 폴리머 배터리가 내장되어 최대 8시간 연속 사용 가능하다. 구성품은 본품과 스킨 2장, 보조배터리, 실리콘 패드 픽서와 충전기가 제공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