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V8 엔진 장착한 고성능 SUV, 마세라티 '르반떼 GTS'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1-26 18:05:20

    - 차체 컨트롤 및 풀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 적용

        < 김광철 FMK 마세라티 대표이사와 루카 델피노 마세라티 아시아⋅퍼시픽 총괄이 '르반떼 GTS 출시'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마세라티가 26일, 고성능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르반떼 GTS(Levante GTS)’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르반떼 GTS는 플래그십 세단 콰트로포르테 GTS의 막강한 V8 엔진을 장착해 ‘럭셔리 슈퍼 SUV(Luxury Super-SUV)’로 재탄생했다. 최대 출력 550마력과 최대 토크 74.74kg·m을 발휘하며, SUV임에도 4.2초에 불과한 제로백과 292km/h의 최고속도를 낸다.

    르반떼 GTS는 르반떼 최초로 통합 차체 컨트롤(IVC: Integrated Vehicle Control)을 전자식 주행 안전 장치에 도입했다. 차량 제어 능력 상실을 방지하는 통합 차체 컨트롤은 차체의 움직임이 불안정할 시 즉각적으로 엔진 토크를 낮추고 각 바퀴에 필요한 제동력을 분배한다.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는 풀 매트릭스 LED 헤드라이트는 바이-제논(Bi-Xenon) 라이트 대비 20% 높은 시인성, 25% 낮은 발열, 두 배 이상 늘어난 수명을 제공한다.

    르반떼 GTS는 기존 모델에서 전·후면 범퍼를 새롭게 변경해 스포티한 외관 디자인과 공기 역학적 효율성을 개선했다. 실내의 경우 최상급 ‘피에노 피오레(Pieno Fiore)’ 가죽 마감을 사용한 스포츠 시트가 특징이다.

    고재용 FMK 마세라티 총괄 상무는 “2016년 출시부터 흥행을 이뤄낸 브랜드 최초 SUV 르반떼가 마세라티 역사상 가장 막강한 엔진을 만났다. 디자인과 고급스러움부터 고성능 퍼포먼스까지 3가지 요소를 구현해 국내 럭셔리 SUV 세그먼트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르반떼 GTS의 판매 가격은 1억9천6백만원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