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과기정통부 2024년 예산 18.3조원...올해보다 6000억원 ↓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23-08-30 18:22:40

    - 5대 중점과제 전략기술·국제협력·인재양성·디지털확산·출연연지역 혁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내년도 예산을 전년 대비 6000억원 감축된 18조3000억원으로 편성했다고 30일 밝혔다. 핵심 전략기술 확보 및 과학기술·디지털 인재 양성 등에 예산을 집중 투입, 기술패권 경쟁 속 차세대 성장동력을 발굴한다.

    과기정통부는 이날 예산안을 설명자료에서 ▷ 핵심 전략기술 확보 ▷ 국제 협력·해외 진출 지원 ▷ 과학기술·디지털 인재 양성 ▷ 디지털 확산 ▷ 정부출연연구기관 및 지역혁신 역량 제고 등 5대 분야에 중점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 과기정통부 예산안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

    핵심 전략기술 확보에 2조4000억 원을 투입한다. 첨단바이오, 인공지능(AI), 양자, 우주, 6세대 이동통신(6G) 등 차세대 원천기술 확보와 기후변화 대응기술 등 12대 전략기술 위주로 투자한다.

    반도체 첨단패키징 핵심기술, 미래 디스플레이 원천기술, 차세대 생성 AI 기술, 6G 산업기술 개발에 각각 신규 예산이 편성됐다.

    바이오 분야는 합성생물학, 유전자편집 등에 투자하고, 우주는 차세대발사체와 달착륙 등 우주탐사와 우주위험대응체계구축 등 우주자산 확충에 노력한다.

    국제협력과 해외 진출 지원에는 1조1000억원을 투자한다. 기초연구에서 협력 연구를 늘리고 해외 연구기관과 공동연구, 인력교류를 확대한다.

    과학기술과 디지털 인재 양성에는 전략기술 분야와 신진연구자 성장을 지원하고, 실전형 디지털 인재 배출을 위해 2조8000억원을 투입한다.

    신진연구자 국외 연수 기회인 세종과학펠로우십을 확대하고 연구비도 1억5000만 원에서 3억원으로 2배 늘리며, 신진 연구실 구축도 새로 지원해 경력 초기부터 연구몰입 환경을 조성한다.

    이밖에 출연연 및 지역혁신 역량 제고에 4조3,000억원이 배정됐다. 지역의 혁신역량 확충을 지원하는 R&D, 출연연의 선도형 지원체제로의 전환, 기초원천 연구 성과의 사업화 연계 및 고난도 신기술분야 창업지원 등을 강화하기로 했다.

    인공지능(AI) 등 디지털 기술 확산에는 1조3천억원이 편성됐다. 법률, 의료 등 전문 영역과 공공분야에 AI를 접목해 국민이 일상에서 편의성을 실감할 수 있도록 초거대 AI 서비스 개발에 올해보다 90억원 늘어난 110억원을 지원한다.

    한편 우정 서비스에는 이자율 상승을 고려해 올해 대비 8000억원이 늘어난 4조6000억원이 배정됐다.

    내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 계획안은 어제 국무회의 의결에 따라 9월 2일 국회에 제출되며, 정기국회에서 상임위 예비심사, 예결위 본심사와 본회의 의결을 통해 수정 및 확정된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