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업그레이드된 스펙의 고성능 콤팩트 카메라, 라이카 'D-Lux 7'

  • 박지우 기자
    • 기사
    • 크게
    • 작게

    입력 : 2018-11-21 12:00:17

    - 터치 스크린 디스플레이, USB-C 충전 기능

    독일 명품 라이카 카메라(Leica)는 21일, 라이카의 D-Lux 라인의 새로운 모델 ‘라이카 D-Lux 7(Leica D-Lux 7)’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고성능 컴팩트 카메라인 ‘라이카 D-Lux 7’은 라이카 DC Vario-Summilux 10.9-34mm f / 1.7-2.8 ASPH. 렌즈 (35mm 환산 시 24-75mm)를 탑재했다. 밝은 조리개 값을 자랑하는 줌 렌즈는 이번 D-Lux 7에 새롭게 장착된 1700만 화소의 4/3 (포써드) 센서와 함께 어떠한 상황에서도 뛰어난 화질을 제공한다.

    < ‘라이카 D-Lux 7(Leica D-Lux 7)’ >

    터치 스크린 디스플레이, 블루투스 연결 및 USB-C 충전 기능을 새롭게 갖춘 D-Lux 7은 자동 노출 모드, 수동 설정 옵션 및 다양한 비디오 기능은 물론 2.8 메가 픽셀의 고해상도 전자 뷰 파인더, WiFi 모듈 및 블루투스 연결이 가능하다.

    카메라의 뒷면에는 1.24 메가 픽셀의 3인치 LCD 터치 스크린 디스플레이가 있어 촬영한 이미지를 더욱 편리하게 조절 할 수 있으며, 메뉴 컨트롤 외에도 화면에서 간단하게 초점을 설정할 수 있다.

    라이카 DC Vario-Summilux 10.9-34 mm f / 1.7-2.8 ASPH. 줌 렌즈는 카메라의 새로운 센서와 완벽한 조화를 이루며 밝은 조리개와 함께 인물 사진 및 풍경은 물론 근접 촬영까지 광범위한 촬영을 지원한다. 1700만 화소로 향상된 해상도와 최대 ISO 25,600를 갖춘 라이카 D-Lux 7의 이미지 센서는 어두운 곳에서도 자연스럽고 사실적인 묘사로 뛰어난 사진을 제공한다.

    D-Lux 7 은 촬영 후 노출의 초점 위치를 변경하거나 초점 위치가 다른 여러 노출을 서로 겹쳐 초점을 병합할 수 있으며, 초당 최대 30 프레임의 4K 해상도의 비디오 녹화를 지원한다.

    라이카 D-Lux 7은 ‘라이카 포토스(Leica FOTOS)’ 어플리케이션과 연동할 수 있는 D-Lux 라인의 첫 번째 카메라이다. 사용자는 어플을 통해 스마트 폰에서 카메라를 원격 제어하고 iOS 또는 Android 장치로 사진을 빠르고 쉽게 무선으로 전송할 수 있으며, 소셜 미디어에 사진을 바로 공유하거나 이미지 편집 후 다양한 방법으로 사진을 공유할 수 있다.

    한편, 라이카 D-Lux 7은 이번달 말부터 전국 라이카 스토어에서 가죽 케이스, 스트랩 등 실용적인 액세서리와 함께 만나볼 수 있으며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가격은 북미 기준 1195달러이다.



    • 기사보내기
    • facebook
    • twitter
    • google
    • e-mail
  • Copyrights ⓒ BetaNews.net